권재형 도의원, 국지도 39호선(양주 장흥-광적)

건설공사 내년 상반기 착공 준비 철저 당부

포천시민방송 | 기사입력 2019/11/22 [16:22]

권재형 도의원, 국지도 39호선(양주 장흥-광적)

건설공사 내년 상반기 착공 준비 철저 당부

포천시민방송 | 입력 : 2019/11/22 [16:22]

  © 포천시민방송


경기도의회 건설교통위원회 권재형 도의원
(더불어민주당, 의정부3)11. 21() 경기도의회 건설교통위원회 2019년 종합 행정사무감사에서 국지도 39호선(양주 장흥-광적)에 대해 집중 질의하였다.

 

이날 권재형 도의원은 국지도 39호선(양주 장흥-광적) 건설공사는 2001년부터 언급되며 거의 20년 동안이나 진행되어왔고, 양주시뿐만이 아니라 의정부시, 동두천시, 연천군의 숙원사업인 만큼 경기 북부 도민들의 기대가 큰 사업인데 내년 상반기에는 확실하게 착공될 수 있는 것인지방윤석 건설국장에게 질의하였다.

 

방윤석 건설국장은 현재 늦어도 내년 상반기에는 착공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고 있으며, 문제없이 추진되고 있다고 말했다.

 

이에 권 의원은 사업에 편성된 토지 보상비 예산이 사업 진행에 있어 충분한지물어보며 토지 보상이 원활히 돼야 착공이 예정대로 진행될 수 있기에 추가적인 예산이 필요할시 도의회에 조속히 증액을 요청하기를 바란다고 토지 보상으로 인해 착공시기가 지연되지 않도록 도의회와 집행부의 적극적 협력을 요청했다.

 

이어 방윤석 국장은 계획대로라면 당초 확보된 예산만으로 차질 없이 착공을 할 수 있지만, 추가적으로 예산이 필요할시 도의회에 요청하겠다며 내년 상반기 착공을 약속했다.

 

국지도 39호선(양주 장흥-광적) 건설공사는 총 사업량 6.3km, 총 사업비 914억이 투입되는 사업으로 양주시 장흥면 부곡리에서 백석읍 홍죽리까지 도로를 개량하는 사업이다.

 

-포천시민방송- 

  • 도배방지 이미지

권재형 도의원, 국지도 39호선(양주 장흥-광적) 관련기사목록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